고흥군, ‘시가 있는 쑥섬’ 여행

고흥군립중앙도서관, 길 위의 인문학 2회차 탐방
기사입력 2019.06.12 15:54 조회수 11
댓글 0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고흥군,‘시’가 있는 쑥섬 여행 (1).jpg

 

고흥군(군수 송귀근)은 6월 12일 봉래면 애도(쑥섬)에서 군립중앙도서관 길 위의 인문학 프로그램 그 두 번째 시간, ‘시가 있는 쑥섬’ 여행을 진행했다.

이날은 30여명의 참여자가 쑥섬 힐링 게시판에 ‘자신의 삶에서 용기나 위로를 얻는 것’을 푯말로 남기는 것으로 시작해, 정민기(시인, 아동문학가)의 ‘쑥섬’이라는 시 낭독에 이어, 쑥섬지기 김상현 교사의 쑥섬 해설로 이어져 300여년 된 난대수종이 가득한 마을숲(당숲)과 ‘별정원’, ‘문학정원’을 차례로 탐방하고 3km 코스의 둘레길을 걸었다.

쑥섬 탐방에 참여했던 신선옥(66세, 고흥읍)씨는, “쑥섬의 아름다움을 가까이에서 보고 느끼는 동안, 일상에 지친 나를 위로하는 자연의 ‘소리’가 들렸고, 다시 힘을 얻고 돌아갈 수 있게 되었다”며 말했다.

한편, 군립중앙도서관 길 위의 인문학 2차시는 ‘자기조력 도서(self-help book)를 통한 자존감 향상’을 주제로 오는 7월 3일부터 27일까지 4회 운영한다.

[고흥/김정기 기자 jnenvi@hanmail.net]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전남환경신문 & jnenvi.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